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확대보기 추천메일 보내기 상품조르기
기본 정보
27413-(HN07)숲속을걸어요 균형감각발달 밸런스 징검다리 디딤대 돌다리
소비자가 650,000원
판매가 520,000원
적립금

무통장 입금 결제5,200원 (1%)

휴대폰 결제2,600원 (0.5%)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배송비 3,000원 (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27413-(HN07)숲속을걸어요 균형감각발달 밸런스 징검다리 디딤대 돌다리 수량증가 수량감소 (  0)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바로구매하기 장바구니 담기 SOLD OUT 관심상품등록

상품상세정보



유아들의 균형감각 발달(밸런스감각)에 탁월한

스텝 어 포레스트 (숲속을 걸어요)


교육효과-균형감각 발달 소근육 대근육발달 사회성발달


구성

캔디색깔의 나무 밑둥 6개 사이즈 1.5x26.5x18cm

밝은 파세텔 칼라의 나뭇잎 밟기 6장 사이즈 13.5x29x28cm

통나무 다리 10개 사이즈 일자형 8게  6.5x48x13.6cm  / Y자형 2개 6.5x46x37.4cm

수납가방


캔디모양의 나무밑둥을 밟고 통나무 다리를 건너서 조심조심 바닥으로 떨어지지않게 이리저리 몸의 균형을 잡으면서

바닥의 나뭇잎으로 내려와 걸우면 휴우우!

색깔도 외쳐보고 나뭇잎의 숫자도 익히면서 숲속을 걸어보아요.

편리하게 보관할 수 있는 수납용 가방이 포함되요!!

상품결제정보

카드결제, 실시간 계좌이체, 무통장 입금을 하실 수 있습니다.

현금 결제시 세금계산서가 필요하실땐 전화후 주문해 주세요.

또한 카드결제시엔 세금계산서가 발행되지 않습니다.

배송정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3,000원
  • 배송 기간 : 1일 ~ 10일
  • 배송 안내 :

    제주도(도서산간지역)은 추가 운임비가 착불입니다.

    제품특성상 공장별도배송이 있습니다

    기본배송료는3,000원입니다

    사이즈나 재질을 꼼꼼이 학인하시어 구매부탁드립니다

    원목교구장 구매시 2,000,000이하시구매자가 화물비부담하셔야 합니다.

    교구장낱개 구매시는 별도의배송비가청구됩니다

    입금 확인후 2~3일 이내 배송됩니다.

    주문 제작이 들어가는 상품은 7일정도 소요될수 있습니다.

교환 및 반품정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가전제품의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예 : 가전제품, 식품, 음반 등, 단 액정화면이 부착된 노트북, LCD모니터, 디지털 카메라 등의 불량화소에
 따른 반품/교환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단, 화장품등의 경우 시용제품을
 제공한 경우에 한 합니다.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리뷰쓰기 모두 보기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